​성 앙투안 다블뤼 보스톤 한인성당

St. Antoine Davealuy at Corpus Christi

History

보스톤 한인 천주교회는 1976년 원필호 신부와 교우들이 보스톤 한인 천주교회의 창립을 논의하여 7월 25일 성 프란치스코 성당에서 첫 미사를 봉헌함으로써 첫 걸음을 내디뎠다. 

1980년 11월 2일부터 뉴욕에서 사목을 하던 남해근 신부가 미사를 집전하게 되었으며, 이때 성심성당으로 옮기게 되었다.  

그 후 1981년 6월 19일 대구 대교구에서 곽길우 신부가 부임하였으며, 이때 주일학교와 사목회를 구성하여 점차 안정된 본당의 모습을 갖추어 나갔고, 보스톤 북부와 스프링필

드 그리고 로드 아일랜드까지 사목지역을 넓혔다. 

1984년 7월 5일 김용효 신부가 부임하였으며, 그해 8월 성 브리짓 성당으로 이전하였다.

그리고 1994년 2월에 이정추 신부가 부임하였고, 1996년 1월 성 필립네리 성당으로 이전하였다.

2001년에 설립 25주년을 맞이한 이 공동체엔 약 720명의 교우들이 등록되어 있으며, 2002년 12월에는 박승재 신부(알로이시오)가 주임신부로 부임하였고, 2007년 4월부터 정 광호 신부(도미니꼬)가 주임신부로 사목하고 있다.

2012년 11월 11일 성 필립네리 교회에서 마지막 주일 미사를 마치고 현재의 코르푸스 크리스티 성당으로 이전하였다. 11월 18일에 첫 주일 미사를 올렸다.

 

2013년 성 앙뚜안 다블뤼 본당(St. Antoine Daveluy Parish)이라는 이름으로 보스톤 대교구 산하 정식 본당으로 승격되어 12월 22일 약 800여명의 신자와 지역 인사들이 참석한 기념 미사를 성대하게 봉헌하였다. 1976년 한인 이민자들의 자생적인 모임으로 시작한 지 37년만의 뜻깊은 일이다.

 

2016년 10월 보스톤 한인성당 본당 설립 40주년 기념미사를 봉헌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.

주임신부

정광호 도미니꼬

(Rev. Dominic Jung)

보좌신부

박효재 F.하비에르​

(Rev. F. Xavier Park)

© 2020 St. Antoine Daveluy at Corpus Christi 

45 Ash St, Auburndale, MA 02466